에너지공단, 우즈벡 유치원 건물에너지 효율향상 업무협약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에너지공단, 우즈벡 유치원 건물에너지 효율향상 업무협약
17일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에서 열린 한국에너지공단-우즈벡 유아교육부 간 MOU 체결식에서 김창섭 에너지공단 이사장(오른쪽)과 신 아그리피나 우즈벡 유아교육부 장관이 악수하고 있다.

에너지공단 제공

한국에너지공단은 17일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에서 우즈베키스탄 유아교육부와 유치원 건물현대화 프로젝트 추진을 위한 '건물에너지 부문 에너지효율향상 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우즈벡 정부는 오는 2021년까지 유아교육시스템 개선과 시설현대화를 추진한다. 에너지공단은 이번 협약을 통해 건물 에너지효율향상 컨설팅과 유치원 1∼2개소의 개·보수 지원 등 에너지효율 표준모델을 발굴한다. 또 한국 기업이 유치원 시설현대화 후속 프로젝트에 참여할 수 있도록 우즈벡 유아교육부와 협력을 확대할 계획이다.

신 아그리피나 우즈벡 유아교육부 장관은 "한국의 유치원 시스템과 시설 벤치마킹을 통해 우즈벡 유치원 현대화를 추진할 계획으로, 한국의 에너지효율분야 전문기관인 에너지공단과의 협력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에너지공단의 지속적인 도움을 요청했다.

에너지공단은 업무협약 체결에 이어 지난 2월 신설된 우즈벡 에너지부와 노후발전소 효율개선 플랫폼 사업에 관한 고위급 면담도 갖는다.

우즈벡 정부는 노후발전소를 현대화하기 위한 방법으로 기존발전소를 신규 가스발전소로 대체하는 계획을 세우고 있다. 에너지공단은 막대한 비용이 드는 신규 발전소 건설에 앞서 기존 노후발전소의 효율개선을 통해 에너지를 절약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에너지공단은 우즈벡 노후발전소의 에너지효율 향상을 위한 플랫폼을 만드는 프로젝트 추진을 위해 SK건설, 한전KPS 등과 함께 우즈벡 에너지부 장관과 면담자리에 참석해 협력을 약속할 예정이다.

SK건설과 한전KPS은 "이번 면담이 우즈벡 노후발전소 에너지효율화 시장 진출에 필요한 네트워크 구축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동남아시아 등 해외 노후발전소 효율개선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에너지공단과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창섭 에너지공단 이사장은 "공단의 에너지효율 분야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우즈벡 유치원 건물 및 노후발전소 현대화 프로젝트에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예진수선임기자 jinye@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