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티골 손흥민, UEFA 챔피언스리그 `이주의 선수` 후보…메시 등과 경쟁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멀티골 손흥민, UEFA 챔피언스리그 `이주의 선수` 후보…메시 등과 경쟁
손흥민(토트넘)이 17일(현지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시티 오브 맨체스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의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에서 골을 터뜨린 세리머니를 펼치고 있다. 이날 두 골을 잇달아 꽂은 손흥민은 이번 시즌 20호골과 함께 UEFA 챔피언스리그 무대에서 '아시아 선수 최다골'(12호골) 기록을 경신했다. 로이터=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의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 진출을 이끈 손흥민(27)이 UEFA가 선정한 이주의 선수 후보에 올랐다.

UEFA는 18일(한국시간)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을 마친 뒤 이주의 선수 후보 4명을 발표했다. 손흥민과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 마티아스 데 리트(아약스), 호베르투 피르미누(리버풀) 등 4강에 진출한 구단에서 한명씩 이름을 올렸다.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는 이날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와의 2018-19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 원정경기에서 3-4로 패했다. 그러나 토트넘은 합산 스코어 4-4로 동률을 이뤘고,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4강에 진출했다.

토트넘이 UEFA 챔피언스리그 4강에 진출한 것은 1961-1962시즌 유러피언컵(UEFA 챔피언스리그 전신) 이후 57년 만이다.

UEFA는 경기 직후 홈페이지를 통해 손흥민에 대해 "손흥민은 이번 경기의 '키 플레이어'였을 뿐만 아니라 전반전에 토트넘의 분위기를 이끌었다"라며 "손흥민의 첫 반째 골은 행운이 따르기도 했지만 두 번째 득점은 대단했다"라고 평가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