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TR 업계 최초 론칭…사전주문 1100세트 돌파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롯데홈쇼핑, TR 업계 최초 론칭…사전주문 1100세트 돌파
롯데홈쇼핑은 오는 20일 에이블씨앤씨의 최신 브랜드 'TR'의 론칭방송을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롯데홈쇼핑 제공>

[디지털타임스 김민주 기자] 롯데홈쇼핑은 오는 20일 프리미엄 브랜드 'TR'(Time Revolution)의 '더블 앰플 쿠션 파운데이션'을 업계 최초로 론칭한다고 18일 밝혔다.

TR은 화장품 브랜드 '미샤', '스틸라', '부르조아' 등을 운영하는 에이블씨앤씨가 홈쇼핑을 통해 처음 선보이는 뷰티 브랜드다. '시간이 흘러도 변하지 않는 아름다움'을 내세우며, 색조부터 스킨케어까지 전 분야에 걸쳐 고기능성 프리미엄 화장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홈쇼핑 주요 고객인 30~50대 여성을 대상으로 하며, 배우 염정아를 모델로 발탁했다.

오는 20일 오후 1시 55분부터 판매되는 '더블 앰플 쿠션 파운데이션'(7만9,900원)은 일명 '염정아 쿠션'으로, 퍼프에도 고기능 앰플을 넣은 신개념 화장품이다. 앰플에는 10가지 프로바이오틱스와 콜라겐 성분이 들어 있으며, 탄력, 보습, 커버 등으로 깨끗한 피부 표현이 가능하다. 퍼프를 두드릴수록 앰플이 스며나와 피부 전체에 즉각적으로 수분을 공급해 윤광효과를 볼 수 있다. 이날 본품 2개, 리필 3개, 퍼프 5개, 립글로스 1개를 한 세트로 선보인다. 지난 12일부터 롯데홈쇼핑 온라인몰 및 모바일앱을 통해 사전주문을 받은 결과 전일까지 주문수량 1100세트, 주문금액 6000만원을 돌파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강재준 롯데홈쇼핑 패션부문장은 "롯데홈쇼핑은 고기능성에 합리적 가격까지 갖춘 프리미엄 브랜드 TR의 업계 최초 론칭을 통해 홈쇼핑 시장의 뷰티 트렌드를 선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민주기자 stella2515@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