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칼, 주가 급등으로 목표주가 초과 달성…투자의견 하향"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민주 기자] KTB투자증권은 18일 한진칼에 대해 최근 경영권 승계 이슈에 따른 급등으로 이미 주가가 제시한 목표가보다 초과 달성했다고 평가했다. 이에 투자의견을 '매수'에서 중립으로 내렸다.

KTB투자증권에 따르면 현재 한진칼의 주가(17일 종가 기준 3만8900원)는 직전에 KTB투자증권이 제시한 목표주가(3만원)를 초과했다.

이한준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한진그룹 총수 일가의 지분 상속 재원 마련을 위해 향후 배당이 확대될 가능성은 있으나 현 주가를 기준으로 보면 배당수익률(주당 배당금/주가) 측면에서는 아쉬운 것이 사실"이라면서 "오는 6월 8일 상속가액이 확정되기 전까지 한진칼의 주가 상승은 총수 일가에도 상속세 증가 부담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 연구원이 전 거래일 종가 기준으로 단순 계산한 한진칼 지분의 상속가액은 4144억원으로, 한진과 정석기업의 가치까지 합산하면 총 상속가액은 5000억원에 달한다. 여기에 상속세율 50%를 단순 적용하면 2500억원가량의 세금 부담이 발생한다.

이 연구원은 "장기적으로는 한진칼이 칼호텔네트워크, 와이키키리조트호텔 등 비상장 자회사 매각을 통한 특별 배당을 모색하면서 자산 재평가가 이뤄질 가능성도 있지만 현시점에서 이를 순자산가치(NAV)에 반영하는 것은 무리"라고 덧붙였다.

다만 그는 대한항공, 진에어 등 배당 여력이 있는 상장 자회사들의 가치 상승 등을 반영해 이 회사에 대한 목표주가는 종전 3만원에서 3만4000원으로 올렸다.

김민주기자 stella2515@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