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다현, 남편 미쓰라 작곡 고민에 ‘이혼’ 제안한 속사정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권다현, 남편 미쓰라 작곡 고민에 ‘이혼’ 제안한 속사정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배우 권다현이 그룹 에픽하이 멤버 미쓰라진에 이혼을 제안하는 '극약처방'을 썼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1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우리 집에 연예인이 산다' 특집으로 꾸며져 강주은, 정경미, 권다현, 임요환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권다현은 남편 미쓰라를 언급하며 "미쓰라가 지금까지 쓴 곡도 많고 앞으로 써야 할 곡도 많다. 행복해도 힘들고 슬픈 사랑 이야기를 써야 하는데 지금 너무 행복한 거다"라고 말했다.

이어 "(미쓰라가) 너무 힘들어하길래 제가 '(곡이) 안 나와? 내가 한 번 이혼해줘? 슬픔을 맛보게 해줘? 피눈물 나게 해줘?'라고 장난을 쳤다"고 말했다.

이에 MC 김구라가 "이혼하면 정말 슬프다. 내가 생각한 것보다 더 힘들다. 여러 가지가 복합적으로 섞여 우울해진다"고 자신의 경험담을 털어놓자, 권다현은 "그러면 (작곡에) 도움이 되는 것 아니냐"며 엉뚱한 면모를 보여 폭소를 안겼다.

한편, 권다현은 2015년 미쓰라와 결혼, 지난달 종영한 MBC '공복자들'에서 서로를 향한 무한애정을 드러내 시청자들의 부러움을 샀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