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그룹 상징 배지 디자인 교체

금색 → 밝은 청색 그라데이션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우리금융그룹 상징 배지 디자인 교체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오른쪽)이 한 직원에게 새롭게 디자인된 그룹 배지를 달아주고 있다.

사진=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이 배지를 기존 금색에서 그룹 심볼 컬러인 밝은 청색 그라데이션(색조변화)으로 변경했다.

변경된 디자인은 떠오르는 태양을 앞둔 '여명'을 상징한다.

우리금융그룹은 15일 올해 초 지주사 출범에 따라 CI(Corporate Identity)의 통일성을 강화 차원에서 이 같이 배지 디자인을 바꿨다고 밝혔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떠오르는 태양처럼 대한민국 금융의 새 지평을 열겠다는 의지의 표명"이라고 말했다.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은 이날 우리은행 본점 투게더룸에서 열린 그룹경영협의회에서 배지 수여식을 갖고 임직원들에게 1등 종합금융그룹 달성을 위해 함께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성승제기자 ban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