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네이버, 금융 AI 비즈니스 사업 제휴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KB금융그룹이 11일 여의도 본점에서 KB금융과 네이버 간 인공지능(AI) 관련 새로운 비즈니스 관계 형성 및 프로젝트 추진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B금융과 네이버는 KB금융이 보유한 'CLAYON' 신기술 협업환경과 네이버의 AI 기술 '클로바'를 활용해 인공지능 기술제휴 및 KB금융스피커를 비롯한 다양한 기술 개발에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최근 음성과 AI 기술이 모바일, 가전, 자동차 등에 사용되면서 음성을 사용한 금융거래가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다. 이에 따라 양사는 금융정보를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고 외부정보와 혼용되지 않는 별도의 '금융 전용 AI 분석 엔진 개발에도 적극 협력키로 했다.

허인 은행장은 "KB금융의 금융 인프라와 리브똑똑(대화형 뱅킹 플랫폼) 등 고객 사용자 경험에 네이버-라인의 AI 플랫폼 클로바를 결합하면 매우 큰 시너지가 날 것으로 기대된다"며 "고객의 편리하고 안전한 금융 거래를 위한 기술 제휴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디지털혁신부문장인 허인 KB국민은행장과 네이버 서치앤클로바(Search & Clova CIC) 대표 겸 라인 신중호 공동대표(겸 CWO) 및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성승제기자 bank@dt.co.kr

KB금융-네이버, 금융 AI 비즈니스 사업 제휴
허인 KB국민은행장(맨 왼쪽에서 네번째)과 신중호 네이버 서치&클로바 겸 라인 공동대표(맨 왼쪽에서 다섯번째)가 11일 '금융 인공지능 비즈니스 사업제휴'를 맺은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B금융지주)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