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온실가스 감축 동참… 업무용 전기차 도입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우리은행은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업무용 차량으로 사용되는 친환경 전기차 5대를 도입했다고 11일 밝혔다.

올해 말까지 기존 휘발유 차량을 교체해 친환경 전기차를 본점 업무용 차량의 약30% 수준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또 시범도입 후 충전시설과 주행거리를 감안해 수도권 영업점 업무용 차량도 점진적으로 친환경 전기차로 교체하기로 했다.

우리은행은 2013년부터 LED 교체, 노후 설비 교체 등 에너지 효율 개선을 위해 88억원을 투자했으며 이를 통해 연간 온실가스 약 3400톤의 감축 효과를 거두고 있다. 특히 적극적인 에너지 절약과 온실가스 감축 활동에 대한 공적으로 지난해 11월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받기도 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2025년까지 전환 가능한 모든 업무용 차량을 전기차로 교체할 계획"이라며 "기후 변화에 대응하고, 대기질 개선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펼치고 있다"고 말했다. 성승제기자 bank@dt.co.kr

우리은행, 온실가스 감축 동참… 업무용 전기차 도입
사진=우리은행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