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연 회장 `평생 태권도인상` 수상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김태연 회장 `평생 태권도인상` 수상

'실리콘밸리의 작은 거인'으로 불리는 한국인 기업가 김태연 TYK 그룹 회장(73·사진)이 여성으로는 처음으로 미국 태권도고단자회(USTGS)가 주는 '평생 태권도인상'을 받았다고 미주한국일보가 10일 보도했다.

김 회장은 6일(현지시간) 시카고에서 열린 '제14회 태권도 명예의 전당 시상식 및 갈라'에서 무술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로 명예의 전당에 올랐고 평생 태권도인상 수상자로 선정됐다.태권도 공인 8단인 그는 이날 시상식에서 "태권도와 함께 해온 내 삶은 몸과 마음, 정신의 조화에 중점을 두고 살아가라는 가르침을 실천하는 것이었다"고 말했다.

1968년 미국에 이민한 그는 글로벌 테크놀러지 기업인 '라잇하우스 월드와이드 솔루션스' 등 6개 회사를 거느린 TYK 그룹을 이끌고 있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