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부터 치매까지…한화생명, 건강 유튜브 채널 운영한다

한화생명 '건강톡' 4월부터 본격 운영
1년동안 총 46개 의료전문콘텐츠 제공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화생명이 의학·건강 유튜브 채널을 본격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나선다.

한화생명은 자사 유튜브 채널 '건강톡'을 통해 4월부터 매월 4편씩 1년동안 총 48개의 의료전문콘텐츠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이를 통해 20대부터 시니어세대까지 전 연령층이 공감할 수 있는 세대별 맞춤 영상을 선보일 방침이다.

우선 2040세대가 공감하고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오피스 스트레칭', '엄빠가 꼭 알아야 하는 양치 꿀팁' 등 콘텐츠를 다룬다. 향후 다이어트, 육아등 새로운 콘텐츠들도 선보일 계획이다.

시니어세대들을 겨냥한 콘텐츠도 있다. '치매대통령이 알려주는 치매검사', '당뇨병의 기준과 종류', '50대를 위한 영양설계' 등이 바로 그것이다.

한화생명 '건강톡'은 어려운 의학지식을 친숙하고 쉽게 전달하기 위해 의학전문기자 홍혜걸 박사, 가정의학과 전문의 여에스더 박사, 장진석 비뇨의학과 전문의 등 전문의료인과 협력한다.

황승준 한화생명 CPC전략실 사업본부장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고객을 만나는 채널을 다변화할 것"이라면서 "이는 고객에게 조금 더 가까이 갈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화생명은 건강톡 채널을 지난해 9월 개설해 6개월 동안 시범 운영 중이다. 이번 4월부터 건강톡을 본격적으로 운영한다.

PC나 모바일로 유튜브 접속 후 '한화생명 건강톡'을 검색해 '한화생명 건강톡' 아이콘을 클릭하면 모든 영상 콘텐츠 이용이 가능하다. 주현지기자 jhj@dt.co.kr

다이어트부터 치매까지…한화생명, 건강 유튜브 채널 운영한다
여의도 소재 한화생명 본사 전경. 한화생명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