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혁신기업 지원… `성공두드림 IP 담보대출` 출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신한은행은 '혁신성장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창업 및 벤처기업, 기술형 우수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신한 성공두드림 지식재산권(IP) 담보대출'을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 상품은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혁신기업이 대상이며 IP 평가가치를 통해 최대 60%까지 대출이 가능하다.

신한은행은 이와 함께 IP 담보대출 회수 전담 기간인 'IP뱅크'(가칭)를 출연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또 IP 담보대출 관련 전담심사팀을 신설, 전문적 혁신기술 심사 관리 체계 등을 구축할 방침이다. 이를 통해 무형자산의 실질적 담보가치로서 실효성 및 활용도를 높일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성공두드림 IP 담보대출 출시로 무형자산 비중이 높은 혁신기업의 자금난 해소, 부동산 담보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들의 원활한 자금 조달이 가능해질 것"이라며 "앞으로도 자금이 필요한 중소기업에 적시 자금을 공급해 사회적 가치를 높이는 생산적 금융의 역할을 적극 수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성승제기자 bank@dt.co.kr



신한은행, 혁신기업 지원… `성공두드림 IP 담보대출` 출시
사진=신한은행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