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네트웍스-대영채비, 전기차 충전 인프라 확산 MOU 체결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양혁 기자] SK네트웍스는 지난 14일 명동 사옥에서 전기차 충전기 전문 업체인 대영채비와 '전기차 충전 인프라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두 회사는 보유 자산과 역량, 노하우를 활용해 전기차 충전 인프라 서비스 확대를 목표로 협력 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SK네트웍스 직영주유소 내 전기차 충전기를 설치해 운영하고, 전기차 이용자 유인과 충전시간을 활용한 비즈모델을 만들어나가는 게 골자다.

SK네트웍스는 전국 주요 거점에 350여 개 직영주유소를 보유 중이다. 전기차 충전기 전문사인 대영채비는 기술과 설치, 운영 능력을 인정받아 작년 한 해 전국 고속도로 충전소 70%에 충전기를 설치했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기반으로 미래 친환경 이동 수단의 시설 확장에 기여하는 등 모빌리티 관련 사회적 가치를 만들어 가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김양혁기자 mj@dt.co.kr

SK네트웍스-대영채비, 전기차 충전 인프라 확산 MOU 체결
SK네트웍스가 전기차 충전기 전문 업체 대영채비와 '전기차 충전 인프라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윤민호 SK네트웍스 모빌리티 사업개발실장(왼쪽부터)과 정민교 대영채비 대표가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