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모스 비즈니스 밋업` 개최… 지닥, 거래소에 아톰 상장키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코스모스 비즈니스 밋업` 개최… 지닥, 거래소에 아톰 상장키로
암호화폐 거래소 지닥(GDAC·로고)은 최근 코인원과 공동으로 코스모스 비즈니스 밋업을 개최했다.

지닥은 코스모스 메인넷이 론칭되면 거래소에 코스모스의 토큰인 아톰(ATOM)을 상장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지닥은 코스모스 검증인으로도 활동해 고객들에 혜택을 줄 예정이다.

코스모스 비즈니스 밋업은 초청받은 사람만 참가할 수 있는 프라이빗 밋업의 형태로 진행됐다. 발표는 코스모스 생태계에 기여하는 검증인, 암호화폐 지갑, BaaS(기업용 블록체인 서비스) 등이 맡았다. 지닥의 한승환 설립자는 코스모스 검증인으로서 지닥이 가진 비전을 소개했다.

지닥은 코스모스 메인넷 런칭 이후 '아톰'을 상장할 예정이며, 회원들을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시작한다. 또한 예치금액에 대한 검증인 역할을 수행해 혜택을 나누는 것에 대한 검토도 진행하고 있다. 외부의 검증인들과도 적극적으로 교류하며 생태계 저변확장에 집중할 예정이다.

코스모스 검증인은 아톰을 보유하고 있는 사람으로부터 아톰을 위임받거나 직접 가지고 있는 아톰을 통해 검증인으로 참여해 코스모스 네트워크를 관리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네트워크를 관리한 대가로 검증인은 코스모스로부터 보상을 받게 되고, 보상은 아톰을 위임한 사람들에게도 돌아간다. 아톰을 검증인에 위임하게 되면 전송이나 거래는 불가능하다. 하지만 지닥에 아톰을 입금하게 되면 거래가 가능한 상태에서도 위임을 통한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한승환 지닥 설립자는 "기존의 비즈니스나 서비스를 텐더민트 엔진이나 코스모스 허브에 연결해서 코스모스 생태계가 확장될 수 있도록 돕고, 거래소나 외부 결제 시스템의 수단이 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경탁기자 kt87@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