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D, 영재 청소년 지원 `희망날개클럽` 꿈 발표회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박정일 기자] LG디스플레이가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꿈을 키우는 영재 청소년들을 위해 9년째 후원을 이어가고 있다.

LG디스플레이는 지난 15일 파주 사업장에서 양재훈 LG디스플레이 경영지원그룹장 부사장과 양호승 월드비전 회장과 예능·이공계 영재 청소년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희망날개클럽 꿈 발표회'를 했다고 17일 밝혔다.

희망날개클럽은 음악·미술·이공분야에서 재능은 뛰어나지만 경제적인 여건이 어려워 진로에 어려움을 겪는 청소년들이 학업을 지속하도록 고등학교 졸업 때까지 장학금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임원들이 매년 자발적으로 기금을 조성해 운영한다.

이번 발표회는 지난해 후원을 받은 학생 17명을 사업장에 초대해 각종 대회에서 입상한 미술작품을 전시하거나 판소리·성악 공연 등의 실력을 뽐내는 행사였다. LG디스플레이는 월드비전과 함께 지난 2011년부터 영재 청소년들을 후원하고 있다.

양재훈 LG디스플레이 부사장은 "미래의 주역이 될 우리 청소년들이 포기하지 않고 재능을 소중히 키워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박정일기자 comja77@dt.co.kr

LGD, 영재 청소년 지원 `희망날개클럽` 꿈 발표회
지난 15일 LG디스플레이 직원들이 파주 사업장에서 열린 희망날개클럽 꿈 발표회에 출품한 청소년들의 미술작품을 보고 있다. LG디스플레이는 2011년부터 어려운 환경에 있는 영재 청소년들의 학업을 위해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