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서울시 업무협약, 개포동에 SW아카데미 설립

과기정통부-서울시 업무협약, 개포동에 SW아카데미 설립
이경탁 기자   kt87@dt.co.kr |   입력: 2019-02-12 14:51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서울시는 12일 '이노베이션 아카데미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개포 디지털혁신파크(강남구 개포동 소재)에서 과기정통부 장관과 서울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협약식은, 전 산업과 소프트웨어가 융합되고 있는 현실에서 전 세계적인 4차 산업혁명의 흐름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우수한 소프트웨어 인재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는 인식 하에 이뤄지게 됐다.

과기정통부는 올해부터 최고 수준의 소프트웨어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프랑스의 혁신 소프트웨어 교육기관인 '에꼴42'를 벤치마킹한 '(가칭)이노베이션 아카데미'를 설립 및 운영할 계획이었다. 이번 업무협약은 과기정통부와 서울시가 공동으로 개포 디지털혁신파크(서울시 강남구 개포로 416)에 이노베이션 아카데미를 설립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향후 동 기관의 운영과 관련해 양 기관 간 업무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체결됐다.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은 "우리 사회, 경제를 급격하고 광범위하게 변화시키고 있는 초연결 지능화 혁명의 핵심은 소프트웨어"라며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기 위해서는 우수한 소프트웨어 인재를 양성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며, 이노베이션 아카데미가 이에 대한 해답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박원순 서울시장은 "우리 경제위기 극복의 출발점은 인재의 경쟁력을 향상시키고 이를 산업의 경쟁력으로 승화시켜 나가는 것에서 찾아야 한다"며 "서울시와 정부 그리고 기업인이 함께 만드는 '이노베이션 아카데미'는 '혁신인재'의 요람이 될 것이며, 이곳에서 배출된 인재가 대한민국 전역에서 기업의 혁신, 산업의 혁신을 이끌고 글로벌 도전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경탁기자 kt87@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