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작년 순익 2조 돌파 `최대`

우리은행 작년 순익 2조 돌파 `최대`
황병서 기자   bshwang@dt.co.kr |   입력: 2019-02-11 15:40
2조192억 전년비 33.5% 급증
우리은행 작년 순익 2조 돌파 `최대`
우리은행 제공

우리은행이 지난해 사상 처음으로 2조원이 넘는 순익을 올렸다.

우리은행은 11일 실적발표를 통해 연결재무제표 기준 지난해 연간 당기순이익이 2조192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대비 33.5% 증가한 것으로 사상최대 실적이다.

이자이익이 견조한 증가세를 보였다. 우량 중소기업 위주 자산성장·핵심 저비용성 예금 증가 덕분이다. 중소기업 대출은 6.5% 늘었다. 저비용성예금도 5.9% 증가했다.

비이자이익은 핵심영역인 수수료이익 부문이 눈에 띄게 성장했다고 우리은행 측은 설명했다. 자산관리부문에 역량을 집중한 결과, 신탁 및 수익증권 등의 성과가 두드러지며 수수료이익이 전년 대비 4.8% 신장했다.

기업투자금융(CIB) 및 파생상품 분야도 양호한 실적을 나타내며 전체 비이자이익 실적을 견인했다.

글로벌 부문은 국내 최대 및 글로벌 20위권 수준인 26개국 441개의 네트워크를 구축한 결과, 19.7% 증가한 2000억원 수준의 순익을 냈다.

자산건전성 지표는 더 개선돼 고정이하여신(NPL) 비율은 역대 최저수준인 0.51%를 기록했고 연체율도 0.31%로 안정적인 수준을 보였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올해 은행의 수익성과 건전성 관리는 더욱 공고히 하는 한편, 우리금융지주 출범에 따라 비은행부문 사업포트폴리오를 적극 확대해 2~3년 내 1등 금융그룹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병서기자 BShwang@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