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벤처기업 돕는 특허청… 2200억 `IP 투자펀드` 조성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중소·벤처기업 돕는 특허청… 2200억 `IP 투자펀드` 조성
특허청은 올해 2200억원 규모의 'IP(지식재산) 투자펀드'를 조성해 우수한 특허를 보유한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투자에 본격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IP 투자펀드는 공공부문에서 출자한 1100억원(모태펀드 600억원, 성장사다리펀드 500억원)과 민간에서 1100억원을 재원으로 조성하는 것으로, 올해는 펀드 규모를 지난해 보다 배 이상 늘려 중소·벤처기업의 해외특허 확보에 집중 지원한다.

조성되는 펀드는 △특허사업화 펀드(1250억원) △IP창출·보호 펀드(500억원) △IP유동화펀드(300억원) △IP기반 스타트업 육성펀드(120억원) 등 4개 분야다.

특허사업화 펀드는 정책자금 간 연계 강화를 위해 한국성장금융과 공동으로 조성하는 기술금융펀드(모태펀드 125억원, 성장사다리펀드 500억원)로, 우수 특허 보유기업과 IP출원 지원, 해외 IP수익화 등에 투자된다.

대전=이준기기자 bongchu@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