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국내 스타트업 자립 돕는다…라운드 테이블 개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양혁 기자] BMW그룹은 한국무역협회와 18일 삼성동 트레이드 타워에서 'BMW-모빌리티 테크 스타트업 라운드 테이블'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다국적 기업과 사업 협력으로 해외 진출을 원하는 국내 스타트업 52개 기업이 지원해 선발된 9개 기업이 참가했다. 행사에 참가한 BMW그룹코리아 R&D(연구개발) 센터장과 BMW그룹의 벤처 클라이언트인 BMW 스타트업 개러지 한국 담당자는 인공지능(AI)과 자율주행 등 자동차 관련 산업부터 점자기술, 신소재, 제조공정기술 등 융합 분야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1:1 비즈니스 미팅을 진행했다.

BMW 스타트업 개러지는 스타트업에 재정적인 지원을 위한 지분 매입 등의 투자를 진행하지 않는 대신 해당 스타트업이 완전히 자립하지 못한 초기 그들의 소비자가 돼 서비스와 상품, 기술 등을 구입하고 컨설팅을 진행해 성장할 수 있게 도와주는 역할을 한다. 아시아에서는 중국 외 유일하게 한국에서 운영 중이다.김양혁기자 mj@dt.co.kr

BMW, 국내 스타트업 자립 돕는다…라운드 테이블 개최
18일 서울 삼성동 트레이트 타워에서 열린 'BMW-모빌리티 테크 스타트업 라운드 테이블'의 진행 모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