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첨단소재, 터키 인조대리석 1위 `벨렌코` 인수…"세계 톱5 진입"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박정일 기자] 롯데케미칼의 자회사인 롯데첨단소재가 1234억원 규모의 인수·합병(M&A)을 성사시켜 세계 톱 5 엔지니어드스톤(인조대리석) 업체로 단숨에 도약했다.

롯데케미칼은 자회사인 롯데첨단소재가 터키 엔지니어드스톤 시장 1위 업체인 '벨렌코(Belenco)'의 지분 72.5%를 인수한다고 17일 밝혔다. 취득 금액은 약 1234억원이다.

터키 3대 도시인 이즈밀에서 차량으로 30분 거리에 있는 '마니스 OIZ 공업단지'에 입주해 있는 벨렌코는 연간 23만매를 생산할 수 있는 2개 설비라인을 보유하고 있다.

전남 여수공장에 9만매의 엔지니어드스톤 생산능력을 보유하고 있는 롯데첨단소재는 이번 인수를 계기로 추가 설비투자 등으로 '글로벌 톱5 업체'로 진입한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또 그룹 계열사인 건설, 호텔 등에 고급 실내외 건축 자재를 제공하는 등 계열사간 시너지도 도모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롯데그룹은 최근 화학 부문의 지속성장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 기존 범용제품 중심의 사업 포트폴리오를 고부가 제품인 '스페셜티 사업' 부문으로 확대하면서 이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에 나설 것이라고 밝힌 적이 있다.

이번 터키 벨렌코 인수는 이런 전략을 실행에 옮긴 첫 결과물로, 앞으로 국내외에서 스페셜티 화학 사업에 대한 공격적인 투자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회사 관계자는 "엔지니어드스톤은 차세대 인조대리석으로, 프리미엄 인테리어 소재로 인기를 끌고 있다"면서 "이번 인수를 통해 미국 등 급성장하고 있는 선진국의 고급 인테리어 소재 시장에 진출하는 교두보를 마련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박정일기자 comja77@dt.co.kr

롯데첨단소재, 터키 인조대리석 1위 `벨렌코` 인수…"세계 톱5 진입"
롯데케미칼의 자회사인 롯데첨단소재가 1234억원을 투자해 터키 엔지니어드스톤(인조대리석) 시장 1위 업체인 '벨렌코'의 지분 72.5%를 인수한다고 17일 밝혔다. 터키 이즈밀 인근 '마니스 OIZ 공업단지에 있는 벨렌코 공장에서 인조대리석을 만들고 있는 모습. <롯데케미칼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