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아파트값 10주 연속↓…“보합·하락 반복에 관망세 장기화”

서울 아파트값 10주 연속↓…“보합·하락 반복에 관망세 장기화”
이상현 기자   ishsy@dt.co.kr |   입력: 2019-01-17 14:00
[디지털타임스 이상현 기자] 서울 아파트값이 10주 연속 떨어지며 관망세가 짙어지고 있다.

한국감정원은 1월 둘째주(1월 14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 가격 동향을 조사한 결과 매매가격이 0.07%, 전세가격이 0.08% 하락했다고 17일 밝혔다.

지역별로는 수도권(-0.06%→-0.06%)이 하락폭을 유지한 가운데 서울(-0.10%→-0.09%)과 지방(-0.09%→-0.08%)은 하락폭이 축소됐다.

서울은 전주대비 0.09% 떨어지며 10주 연속 하락세를 보였다.

구별로 살펴보면 먼저 강남3개구가 전주에 이어 동반하락흐름을 이어갔다. 강남구가 0.21%로 가장 큰 폭으로 떨어졌고 이어 송파와 서초구 각각 0.15%, 0.06% 하락했다.

강남3구 외 지역에서는 양천구가 0.21% 떨어지며 전주(-0.20%)보다 낙폭이 확대됐으며 강동구가 0.16%, 동대문구가 0.11% 떨어졌다. 이어 서대문구와 마포구도 각각 0.10%씩 하락했다.

한국감정원 관계자는 "대출 등 정부규제, 금리인상, 전세시장 안정 등 각종 하방요인으로 인한 관망세와 급매물 위주의 간헐적 거래만 이뤄지고 있다"며 "보합과 하락이 반복되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이 밖에 수도권은 인천이 0.02%, 경기가 0.05% 떨어졌다.

지방은 5대광역시가 0.04%, 8개도가 0.12% 떨어진 가운데 세종시는 0.00%로 보합을 기록했다.

지방은 특히 지역경제가 침체된 지역의 집값 하락이 장기화되는 분위기다. 5대 광역시 중에서는 울산과 부산이 각각 0.15%, 0.07% 떨어졌고 경남 역시 0.15% 떨어지며 하락 흐름을 이어갔다. 반면 광주와 대구는 0.01%, 0.03% 오르며 상승세를 유지했다.

전세시장은 전주 대비 0.08% 떨어졌다. 지역별로는 수도권(-0.09%→-0.11%)이 하락폭이 확대됐고 서울(-0.12%→-0.12%)은 하락폭을 유지했다. 반면 지방은 0.06% 떨어지며 전주(-0.08%)보다 하락폭이 축소됐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서울 아파트값 10주 연속↓…“보합·하락 반복에 관망세 장기화”
시도별 아파트 매매가격 지수 변동률. <한국감정원 제공>

서울 아파트값 10주 연속↓…“보합·하락 반복에 관망세 장기화”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 변동률. <한국감정원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