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중단 “피자집 시식단 투표 ‘0표’”.. 백종원 솔루션 없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골목식당 중단 “피자집 시식단 투표 ‘0표’”.. 백종원 솔루션 없다
사진=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화면 캡처

골목식당 중단 선언이 화제다.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이하 골목식당)' 청파동 편 피자집 사장에게 백종원의 솔루션이 중단됐다.

16일 방송된 '골목식당' 피자집에서는 백종원의 솔루션을 위한 마지막 미션, 2차 시식단 투표가 진행됐다.

지난 1차 시식단 평가 후, 백종원은 20명 중 10명 이상이 재방문 의사를 받아야 솔루션을 진행할 수 있다는 초강수를 뒀고, 피자집 사장은 2차 시식단 20명을 초대해 음식을 냈다.

하지만 시식단 20명 모두 재방문을 거절하는 충격적인 결과가 나왔다. 이에 피자집 사장은 "음식 자체가 생소할 수 있고 색다른 요리지만, 한국 분들에게 어필이 될 거라고 생각했다"라고 말했다.

백종원은 피자집 사장에게 "약속대로 솔루션은 여기서 끝"이라며 솔루션 중단을 선언했다. 이어 "하지만 이것도 인연이기에 개인적인 조언은 해줄 수 있다. 가장 필요한건 현재 상황을 판단하는 것"이라며 냉정한 판단을 통해 발전해야 한다고 조언을 덧붙였다.

골목식당 중단 선언은 '골목식당' 방송 이후로 최초다.

백종원은 프랜차이즈, 건물주 논란이 일었던 고로케집 사장과도 솔루션 진행 대신 긴 면담을 가진 후 촬영을 종료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