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카드, 소아암 환자 위해 5000만원 후원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NH농협카드는 지난 13일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방문해 소아암 어린이 치료를 위한 후원금 5000만원을 전달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후원금은 조혈모세포 이식 수술을 앞둔 만 18세 미만의 소아암 환자와 이에 준하는 희귀난치성 질환 환자들을 위한'나음상자'지원사업에 사용될 계획이다.

이날 기금 전달식에 참석한 이인기 NH농협카드 사장은"힘든 병마와 싸우고 있는 소아암 어린이들이 빨리 완치돼 일상으로 돌아가길 바라며 앞으로도 이런 뜻 깊은 나눔 활동을 계속 이어나가겠다"고 전했다. 주현지기자 jhj@dt.co.kr



NH농협카드, 소아암 환자 위해 5000만원 후원
13일 서울 성북구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서 이인기 NH농협카드 사장(왼쪽 두번째)이 서선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사무처장(왼쪽 세번째)에게 후원금을 전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NH농협카드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