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구세군에 성금 2억 기탁

현대해상, 구세군에 성금 2억 기탁
주현지 기자   jhj@dt.co.kr |   입력: 2018-12-13 16:08
"소외된 이웃에 의미있게 사용"
현대해상, 구세군에 성금 2억 기탁
박찬종 현대해상 대표이사(왼쪽)가 13일 서울 중구 정동에 위치한 구세군 중앙회관에서 김필수 구세군 사령관에 불우이웃돕기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현대해상 제공


현대해상이 구세군에 불우이웃돕기 성금 2억원을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성금 전달식에서 박찬종 현대해상 대표이사는 "나눔의 역사가 깊은 구세군의 의미 있는 활동에 현대해상이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며 "어려운 환경 속에서 추운 겨울을 보내고 있는 소외된 이웃들에게 잘 전달돼 의미있게 사용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현대해상은 2008년부터 11년째 구세군에 성금을 기부해 오고 있으며 2011년에는 구세군의 고액 기부자 클럽인 '베스트 도너 클럽(BEST DONOR CLUB)'에 가입돼있다.

주현지기자 jhj@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