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따라가기`…페이스북, 한국에서도 `동영상 중간광고`

3분이상 영상 1분이상 시청때만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따라가기`…페이스북, 한국에서도 `동영상 중간광고`
페이스북이 3일 동영상 재생 중간에 중간광고가 나타나는 '동영상 중간광고'를 도입했다.

동영상 중간광고는 최소 3분 이상의 동영상을 이용자가 1분 이상 시청하는 경우에만 나타난다. 동영상 중간광고 서비스를 이용하고자 하는 콘텐츠 크리에이터들은 '애드 브레이크' 공식 홈페이지, 페이스북 크리에이터 스튜디오 혹은 자신의 페이지 동영상 인사이트 메뉴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이 과정에서 서비스 이용이 가능한 크리에이터들은 바로 동영상 콘텐츠에 광고를 삽입할 수 있으며, 아직 이용이 불가능한 것으로 확인될 경우 자신의 페이스북 페이지 팔로워, 동영상 뷰 등 수익화 자격 기준을 검토해 자격요건에 맞게 관련 항목들을 조정할 수 있다.

동영상 중간광고는 지난 8월 미국을 비롯한 전세계 5개국에서 처음 시작됐다. 지난 11월부터 아시아 국가에 시행되기 시작했으며 이날 한국을 포함한 인도네시아, 베트남에도 도입됐다.

페이스북 관계자는 "동영상 중간광고를 통해 역량 있는 콘텐츠 크리에이터와 기업들이 동영상으로 이용자와 소통함과 동시에 이를 통한 수익창출이 가능하도록 지원한다"며 "페이스북 페이지, 뉴스미디어 등 다양한 파트너들이 보다 양질의 동영상 콘텐츠를 창작하는데 긍정적인 동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위수기자 withsuu@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