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차이나 헬스케어 서밋’서 기업비전 발표

대웅제약, ‘차이나 헬스케어 서밋’서 기업비전 발표
김수연 기자   newsnews@dt.co.kr |   입력: 2018-11-16 15:45
대웅제약은 지난 13일과 14일 양일간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제 5회 차이나 헬스케어 서밋'에서 전승호 사장이 기업 비전과 R&D(연구개발) 역량을 발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행사는 컨설팅 기업인 맥킨지차이나와 바이오 기술 관련 비즈니스 영문저널인 바이오센트리(BioCentury)가 주관한 것으로, 중국을 포함한 400여명의 다국적 기관 투자자·기업대표가 행사장을 찾았다.

전승호 사장은 범부처신약개발산업단의 정부지원 과제로 진행하고 있는 항궤양제 신약 'DWP 14012'를 포함한 당뇨치료 후보물질 'SGLT-2' 억제제, 섬유화증 후보물질 'PRS 억제제', 자가면역 이중타겟 후보물질, 스마트줄기세포 개발 전략 등에 대해 발표했다.

또 보툴리눔 톡신 '나보타(DWP-450)'의 개발 현황, 중국에서 자체 개발·허가를 진행 중인 제품 등도 소개했다.

한편, 대웅제약은 중국 사업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2006년 중국에 지사를 설립했다. 2013년 인수합병한 '요녕대웅제약'은 cGMP 내용액제 전용공장의 건설을 완료했으며, 요녕대웅제약 연구센터는 중국 시장에 적합한 신규내용약제와 신규제제·제형 연구를 담당하고 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대웅제약, ‘차이나 헬스케어 서밋’서 기업비전 발표
전승호 대웅제약 사장이 지난 13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제5회 차이나 헬스케어 서밋'에서 기업의 비전과 R&D 역량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대웅제약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