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잎선 송종국 "미워도 다시한번? 지아 지욱과 영원히 함께"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박잎선 송종국 "미워도 다시한번? 지아 지욱과 영원히 함께"
tvN '둥지탈출'(좌) 송종국 인스타그램(우)



박잎선 송종국 이혼 후 근황이 화제다.

축구 국가대표 출신이자 스포츠해설가 송종국의 전 부인인 박잎선(본명 박연수)과 두 자녀인 송지아와 지욱 남매의 근황이 공개되면서 송종국의 인스타그램 속 딸 송지아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13일 오후 방송된 tvN '둥지탈출3'에서는 박잎선과 자녀 송지아-지욱 남매가 출연했다. 송종국과 함께 네 가족이 MBC 예능 '아빠! 어디가?'에 출연한 이후 약 5년 만이다.

이날 송지아-지욱 남매는 '아빠! 어디가?' 당시보다 훌쩍 큰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남매는 부모의 이혼으로 아빠의 빈자리를 느낀다고 했지만, 아빠 이야기를 자연스럽게 나누고 아빠와 자주 통화를 하는 등 잘 지내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송지아는 아빠 송종국과 자주 통화를 하고 시간을 보낸다고 했다. 박잎선은 "(지아가) 아빠와 전화통화 자주 한다. 아빠가 지욱이한테는 전화 안 거는데 지아한테는 잘 건다"며 "아빠와 가까운 곳으로 이사 가면서 최근 5개월 동안 자주 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송종국의 인스타그램을 보면 송지아-지욱 남매는 아빠와 자주 시간을 보내고 있다.

송종국은 지난달 25일 "#송지아#송지욱#송종국#기타#당신은사랑받기위해태어난사람"이라는 글과 함께 지아-지욱 남매와 함께 기타를 치면서 노래를 부르는 동영상을 게재했으며, 지아-지욱 남매와 계곡에서 고기파티를 즐기는 모습 등도 공개했다.

특히 송종국은 지아와 골프, 헬스 등 운동을 함께 즐기는 사진을 자주 올리며 여전한 '지아 바라기', '딸 바보' 면모를 보이고 있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