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100분 토론] ‘예고된 ’이별살인‘ 어떻게 막을까...표창원·이수정 출연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MBC [100분 토론] ‘예고된 ’이별살인‘ 어떻게 막을까...표창원·이수정 출연
전 남편 또는 전 남자친구가 저지르는 강력사건이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MBC TV '100분 토론'은 6일 밤 '예고된 '이별살인'…공권력은 어디에?'라는 주제로 심층토론을 벌인다.

최근 '서울 강서구 주차장 살인 사건'과 '부산 일가족 살인 사건'처럼 전 남편 또는 전 남자친구에 의한 살인 사건이 큰 충격을 주고 있다.

많은 경우 피해자들은 피살 전 가해자로부터 폭력이나 협박 등을 지속적으로 당해 '예고된 범죄를 막지 못하고 있다'는 시민들의 분노도 커지고 있다.

가족·연인처럼 친밀했던 사람이 가해자로 돌변해 저지르는 이른바 '이별범죄'는 관계의 특수성 때문에 공권력의 개입이 미흡한 것이 사실이다.

처벌에 이르더라도 그 수위가 '솜방망이'에 그치는 경우가 많아, 피해자가 또 다시 위험에 노출되는 경우가 적지 않다. 예방과 처벌을 강화하기 위해 관련 법안이 국회에 제출됐지만 통과는 기약이 없다.

잇따르고 있는 '이별범죄'에 무기력한 한국 사회의 공권력 문제를 다룬다. 범죄 예방부터 사법처리, 피해자 지원에 이르는 전 과정을 정밀 진단한다.

정치인 이전에 범죄 심리학자로 더욱 유명한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이수정 경기대 대학원 범죄심리학과 교수 등이 출연해 저마다 해법을 내놓고 치열한 논쟁을 이어갈 예정이다.

6일밤 12시20분 방송.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