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개 숙인 윤은혜 "3년전 표절논란 죄송…`설렘`이란 말에 두근두근"

천정명 "새로운 도전 원했다"…MBN 오늘 첫 방송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고개 숙인 윤은혜 "3년전 표절논란 죄송…`설렘`이란 말에 두근두근"
윤은혜-천정명

배우 윤은혜가 5년만에 복귀하며 3년 전 표절 논란에 대해 재차 사과했다.

윤은혜는 31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펠리스 호텔에서 열린 MBN 새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그는 '과거 표절논란에 대해 입장을 이야기해 달라'는 말에 "당시 공식적인 자리에서 사과 말씀을 드렸는데 많이 부족했던 것 같다"며 "이 자리를 빌려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을 전한다"고 말했다.

윤은혜는 당시 출연한 중국 동방TV 패션 예능 프로그램 '여신의 패션'에서 직접 디자인 했다는 의상이 국내 윤춘호 디자이너의 의상과 흡사하다는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31일 처음 선보이는 '설렘주의보'는 독신주의 철벽남인 '스타 닥터'와 '연애 지상주의자'인 톱 여배우가 말 못 할 속사정으로 가짜 스캔들을 만들어 내면서 벌어지는 예측불허 로맨스 이야기다.

윤은혜는 이날 "'설렘'이라는 단어에 제 마음이 두근거렸다. 제가 제일 잘할 수 있고, 대중이 뭐를 가장 기다려주실까 생각하다 로맨틱코미디(로코)를 선택했다"고 복귀 배경을 설명했다.

윤은혜와 호흡을 맞출 천정명은 "이번 작품을 통해 색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며 "오랜만에 로코를 하게 돼 설렌다. 재밌게 촬영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각오를 다졌다.

이번 작품에는 윤은혜와 천정명 외에도 한고은, 주우재, 블락비 피오, 이혜란 등이 출연한다. 오늘 밤 11시 첫 방송.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