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 대만 프리미엄 시장 공략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강해령 기자] LG전자 'LG 시그니처'를 대만에 출시하며 현지 프리미엄 가전 시장을 공략한다.

LG전자는 지난 13일 대만 타이페이에 있는 타이페이 뉴 호라이즌 빌딩에서 현지 거래선, 기자 등 200여 명을 초청해 LG 시그니처 출시 행사를 열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대만 각계 유명인사들이 현장을 찾아 제품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TV와 공기청정기는 대만 배우 가가연, LG 시그니처 냉장고는 미슐랭 스타 요리사 오효방, LG 시그니처 세탁기는 패션 디자이너 다니엘 웡이 각각의 제품을 설명했다.

대만 사진작가 류진상은 '본질의 미학'을 주제로 제품을 활용한 사진작품을 전시했다.

LG 시그니처는 기술과 디자인, 직관적인 사용성을 강조한 회사의 '초프리미엄' 가전 라인 업이다.

회사 관계자는 "대만은 프리미엄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높은 시장으로 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에 대한 관심이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강해령기자 strong@dt.co.kr





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 대만 프리미엄 시장 공략
LG전자가 'LG 시그니처'를 대만에 출시하며 현지 프리미엄 가전 시장을 공략한다. 대만 유명 배우 가가연이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를 소개하고 있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