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타임스
  • 네이버 뉴스스텐드 구독
  • 채널 구독
  • 지면보기서비스

지질자원연구원 창립 70주년 기념식

역사관 개관식도 진행

  •  
  • 입력: 2018-09-13 15:15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국지질자원연구원(KIGAM)은 13일 대전 유성구 연구원 선캠브리아홀에서 창립 70주년·기원 100년 기념식을 했다.

김복철 연구원장과 허태정 대전시장, 이상민 국회의원, 원광연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유영민 장관과 영국 지질조사소 존 루덴 소장은 축하 영상으로 인사말을 대신했다.

특별행사로 KIGAM 역사관 개관식도 했다. 역사관은 6개의 전시관과 2개의 독립관으로 구성했다.

KIGAM의 역사, 지질자원 연구 성과, 원로 인터뷰, 과거 연구 장비 소개, 영상으로 보는 전시 코너 등을 만날 수 있다고 연구원 측은 설명했다.

문화재로 등록된 조선 지질도(등록문화재 603)와 대한지질도(등록문화재 604)도 공개했다.

김복철 원장은 "모든 선후배의 땀과 노력 덕분에 연구원이 여기까지 왔고 새로운 도약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었다"며 "남북자원 개발 협력, 백두산 화산과 지진, 기후변화 대응 등 연구를 통해 국가와 국민에게 대답하는 연구원이 되겠다"고 말했다.

지질자원연구원은 지질자원 조사기관 역사를 기리는 의미로 역사학자 고증과 전 직원 투표를 거쳐 올해를 창립 70주년·기원 100년으로 기념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