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타임스
  • 네이버 뉴스스텐드 구독
  • 채널 구독
  • 지면보기서비스

최평규 "근원적 변화에 역량집중"

  •  
  • 입력: 2018-09-13 15:14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최평규 "근원적 변화에 역량집중"
최평규 S&T그룹 회장(사진)은 13일 "근원적 변화에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창업 39주년 기념사를 통해 "기업이 더 존속하려면 낡은 생각, 낡은 방식, 낡은 고정관념을 뿌리째 뽑아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최 회장은 "기계공업 중심 제조업이 주목을 받던 시절이 있었지만 지금 조선이 무너지고 철강, 해외건설, 플랜트가 경쟁력을 잃고 후방의 부품산업은 더 심각한 적자와 도산의 벼랑 끝에 있다"며 "살아남은 기성 산업세대는 업(業)의 근본을 뒤바꿔야 하는 4차 산업에 직면해 있다"고 진단했다.그러면서 그는 "도도한 강물도 새 물이 밀어야 흘러가듯 변화해야 한다"고 재차 강조했다.

S&T그룹은 기계공업을 중심으로 하는 경남지역 중견 그룹이다.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