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 AI 편성 시스템 도입… 최대 매출 예상 방송 자동 배치

롯데홈, AI 편성 시스템 도입… 최대 매출 예상 방송 자동 배치
김아름 기자   armijjang@dt.co.kr |   입력: 2018-09-12 18:04
[디지털타임스 김아름 기자] 롯데홈쇼핑이 12일 업계 최초로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TV홈쇼핑 상품을 자동 편성하는 '스마트 AI 편성 시스템'을 도입했다.

스마트 AI 편성 시스템은 '머신 러닝(Machine Learning)' 기술을 기반으로 상황에 따라 알고리즘을 적용해 각 상품의 시간대별 매출을 예측, 최적의 편성을 조합하는 솔루션이다.

롯데홈쇼핑은 지난해 4월 빅데이터전략팀을 꾸리고 1년 6개월간 TV홈쇼핑에 적합한 자동 편성 모델을 개발했다. 지난 6년간 축적된 70만 건의 빅데이터를 분석해 홈쇼핑 상품 편성에 필요한 요인을 상품·프로그램·마케팅·외부 환경·시청률 등 5가지 카테고리로 분류하고 판매 실적, 날씨, 고객 특성, 채널 요인 등 50여 가지 항목으로 세분화해 알고리즘에 적용했다.

스마트 AI 편성 시스템에 TV홈쇼핑에서 판매할 예정인 상품 정보를 입력하면 최대 매출 달성이 예상되는 편성표가 자동으로 완성된다. 예정된 상품이 갑작스럽게 방송이 불가능해질 경우 긴급하게 대체 편성할 수 있는 최적의 상품도 제안한다. 기존에 판매 이력이 없는 신상품에 대한 최적의 편성 시간대와 매출 예측도 가능하다. 롯데홈쇼핑은 지난주 편성 회의부터 AI 편성 시스템을 보조지표로 활용하고 있으며 2~3개월간의 시범 적용을 거쳐 단계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롯데홈쇼핑은 상품기획자(MD)와 편성 담당자의 경험과 주관에 따라 결정되던 기존 편성 방식이 스마트 AI 편성 시스템을 통해 객관적이고 효율적인 방식으로 변화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종영 롯데홈쇼핑 마케팅부문장은 "급변하는 미디어 환경 및 소비 트렌드에 발맞춰 스마트 AI 편성 시스템을 개발했다"며 "앞으로도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고객 맞춤형 스마트쇼핑 서비스를 선도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아름기자 armijjang@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