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美, FTA 개정협상 논의… 이달 말 미국서 서명할 듯

韓美, FTA 개정협상 논의… 이달 말 미국서 서명할 듯
예진수 기자   jinye@dt.co.kr |   입력: 2018-09-12 18:04
한미 양국이 이달 말 미국에서 자유무역협정(FTA) 개정안에 서명할 전망이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2일 서울 무역보험공사에서 김현종 통상교섭본부장 주재로 제10차 통상추진위원회를 열어 한미FTA 개정협상과 한·러시아 서비스·투자 FTA 협상 관련 계획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김 본부장은 미국이 무역적자 해소를 목표로 다양한 무역제한 조치를 발동하고 주요국들과 동시다발적인 무역협상을 진행하는 등 세계 통상 환경의 불확실성이 크다고 지적했다.

김 본부장은 이런 상황에서 지난 3월 한미FTA 개정협상의 원칙적 타결 후 서명을 위한 양국 정부 간 협의가 진행되고 있다며 이는 우리 경제의 불확실성을 해소하는 측면에서 의미가 크다고 평가했다. 김 본부장은 한미FTA 개정협상 타결이 미국과의 다른 통상 현안도 슬기롭게 해결해나가는 버팀목이 될 것이라며 남은 절차를 차질 없이 추진해 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미국의 자동차 232조 조치에서 한국이 제외되도록 총력을 다하고, 미중 무역분쟁에 대해서는 엄중한 상황 인식으로 분쟁 장기화 가능성에 철저히 대비하겠다고 강조했다.

예진수선임기자 jinye@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