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인비법이 담긴 김치 맛본다"…대우 `클라쎄 김치냉장고`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강해령 기자] 대우전자는 공간활용도와 냉각 기능을 강화한 2019년형 '클라쎄' 김치냉장고를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신제품은 김치냉장고 본연의 기능과 더불어 다양한 식품 보관을 위한 공간설계와 냉각기술을 제품에 녹여냈다. 스탠드형 7종, 뚜껑형 5종, 1도어 스탠드형 5종 등 총 17종의 제품을 선보였다.

이번에 대우전자가 선보인 3도어 스탠드형 김치냉장고는 한층 강화된 냉각기술을 도입, 신선기능을 확대한 것이 특징이다.

이 제품에는 명인의 손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명인비법'이 탑재됐다. 명인비법은 '예비숙성, 김치숙성, 급속냉각, 김치 보관' 등 4단계 모드로 사용자의 입맛과 김치 종류에 따라 맞춤형 숙성과 보관을 할 수 있다. 상실, 중실, 하실에 냉각기가 독립적으로 적용돼, 각 냉각실을 끄고 켤 수 있도록 독립냉각시스템으로 설계했다.

대우전자는 이 외에도 뚜껑형 김치냉장고(216ℓ)와 1도어 스탠드형 김치냉장고(102ℓ)를 출시했다. 소형 다목적 김치냉장고 1도어 스탠드형 김치냉장고에는 '주류 전용 모드'를 추가했다.

320ℓ급 스탠드형 김치냉장고는 7종으로, 가격은 150만원대다. 함께 출시된 216ℓ 뚜껑형 김치냉장고 5종은 70만원대이며, 102ℓ 1도어 제품 5종은 60만원대다.

대우전자 관계자는 "김치냉장고를 다양하게 활용하는 트렌드를 반영해 김치냉장고 시장에서 다크호스로 부상하겠다"고 밝혔다.강해령기자 strong@dt.co.kr



"명인비법이 담긴 김치 맛본다"…대우 `클라쎄 김치냉장고`
대우전자는 공간활용도와 냉각 기능을 강화한 2019년형 '클라쎄' 김치냉장고를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왼쪽부터 3룸 스탠드형, 1룸 스탠드형, 2룸 뚜껑형 제품. <대우전자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