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cm 오차도 콕 집어내는 굴삭기…4개 센서의 비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양혁 기자] 두산인프라코어는 11~14일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에 독자 기술로 개발한 머신 가이던스 시스템을 처음 공개한다고 11일 밝혔다.

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은 한국기계산업진흥회가 주최, 주관하는 자동화기기 전문 전시회다. 올해는 세계 15개국, 250개 회사가 참여한다.

두산 머신 가이던스는 굴삭기의 붐과 암, 버킷 등 작업부위와 본체에 부착된 4개의 센서로 수집된 작업 정보를 조종석 모니터를 통해 작업자에게 제공하는 시스템이다. 이 시스템을 사용하면 별도의 측량 작업 없이 진행 중인 굴삭 작업의 넓이, 깊이 등 각종 정보를 2㎝ 오차 범위 내 정밀하게 확인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측량 작업을 줄여 현장에서의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고, 위성항법시스템(GNSS)과 3D(차원) 기술까지 향상하면 현재보다 30% 이상 생산 효율을 높일 수 있다"며 "오는 10월 공식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김양혁기자 mj@dt.co.kr

2cm 오차도 콕 집어내는 굴삭기…4개 센서의 비밀
두산인프라코어 굴삭기. <두산인프라코어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