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타임스
  • 네이버 뉴스스텐드 구독
  • 채널 구독
  • 지면보기서비스

GC녹십자 "내수용 독감백신 생산 1억명분 돌파"

  •  
  • 입력: 2018-09-10 09:46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GC녹십자는 내수용 독감백신 누적 생산량이 1억명 분량을 돌파했다고 10일 밝혔다. 2009년 국내 제조사로는 처음으로 독감백신을 상용화한 이래 10년 만이다. 국내 백신 제조사가 내수용으로만 독감백신의 생산량 1억 도즈(1회 접종량)를 넘긴 건 이번이 처음이다.

GC녹십자는 2009년 독감백신 양산에 들어간 후 국내에 가장 많은 물량의 독감백신을 공급하며 국내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올해 독감 시즌 공급량도 약 900만 도즈로 국내에서 가장 많다.

GC녹십자 관계자는 "지금껏 국내 판매용으로 생산한 독감백신을 일렬로 늘어놓으면 경부고속도로를 10번 왕복하고도 남는다"며 "수출분을 포함한 독감백신 누적 생산량은 내년에 2억 도즈를 돌파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