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타임스
  • 네이버 뉴스스텐드 구독
  • 채널 구독
  • 지면보기서비스

쌍용차, 판매법인 설립 앞두고 호주 딜러대회 참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양혁 기자] 쌍용자동차가 호주 직영 해외판매법인 설립을 앞두고 현지 판매네트워크 구축 작업에 돌입했다.

쌍용차는 지난 4일과 5일 호주 퀼즐랜드주 골드코스트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호주자동차딜러협회(AADA) 전국 딜러대회에 참가했다고 10일 밝혔다.

AADA 전국딜러대회는 매년 호주 전역 1000여 개의 자동차 딜러들이 참석하는 호주 최대 딜러 행사다.

쌍용차는 행사장에 전용 부스를 마련하고 티볼리, 렉스턴 스포츠(현지명 무쏘) 등 차량을 전시하고, 행사장을 찾은 딜러와 업계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브랜드 홍보와 비즈니스 미팅도 진행했다. 오는 11월 쌍용차의 사상 첫 직영 해외판매법인이 호주에 설립되는 만큼 이번 자리는 공식적인 법인 출범에 앞서 업계 관계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현지 딜러들과의 사업계약 체결을 통한 새로운 판매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기회가 됐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최종식 쌍용차 대표이사는 "쌍용차에 대한 현지 딜러들이 관심이 매우 높았다"며 "호주소비자의 요구를 충족하고 현지 시장에 적합한 마케팅과 판매 전략을 실행하는 등 성공적인 호주시장 안착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김양혁기자 mj@dt.co.kr

쌍용차, 판매법인 설립 앞두고 호주 딜러대회 참가
쌍용자동차는 지난 4일과 5일 호주 퀼즐랜드주 골드코스트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호주자동차딜러협회(AADA) 전국 딜러대회에 참가했다고 10일 밝혔다. AADA 전국 딜러대회 쌍용차 브랜드 홍보부스 앞 팀 스미스 쌍용차 호주법인장(왼쪽)과 현지 법인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쌍용자동차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