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타임스
  • 네이버 뉴스스텐드 구독
  • 채널 구독
  • 지면보기서비스

LG유플러스, 미니 AI스피커 3종 출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LG유플러스가 네이버와 협업해 인공지능 스마트홈 서비스 'U+우리집AI'를 지원하는 신규 스피커 모델 '프렌즈+ 미니' 3종을 10일 출시한다.

프렌즈+ 미니는 LG유플러스의 홈 IoT(사물인터넷) 및 IPTV와 제휴 콘텐츠를 네이버의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와 접목한 프렌즈+ 스피커의 후속모델이다.

프렌즈+ 스피커의 IoT, 검색, 쇼핑 등 기능을 동일하게 이용할 수 있으면서 크기는 3분의 2 정도(브라운 기준 72x72x113.8)로 작아지고 무게는 기존 플러스 모델 380g에서 260g 전후로 줄었다. 스피커 외형에는 아이들이 좋아하는 '라인프렌즈'의 브라운, 샐리 캐릭터와 '미니언즈'의 밥 캐릭터가 적용됐다.

영유아 영어 교육 서비스인 파닉스(영어노래), 왕초보영어 등을 비롯해 쥬니버, 웅진북클럽 등이 보유한 3천여건의 인기동화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U+인터넷 가입고객 중 U+ tv에 신규 가입하거나 U+ 홈IoT 패키지 상품 5종에 신규 가입하는 고객에게 프렌즈+ 미니를 무료로 제공한다. 또 한 속도 용량 걱정없는 데이터 88 요금제를 사용하는 고객에게도 1년 약정으로 프렌즈+ 미니를 무료 증정한다. 다른 요금제를 이용하는 고객들도 요금제에 따라 12개월 할부기준 월 2480원이나 3840원 할인된 가격에 프렌즈+ 미니 스피커를 구매할 수 있다.

이해성 LG유플러스 AI서비스담당은 "네이버와 협업으로 아이들도 사용하기 좋은 프렌즈+ 미니 스피커를 새롭게 선보이게 됐다"며 "고객들이 만족할 수 있도록 AI스피커 라인업을 지속적으로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심화영기자 dorothy@dt.co.kr

LG유플러스, 미니 AI스피커 3종 출시
LG유플러스는 네이버와 협업해 인공지능 스마트홈 서비스 'U+우리집AI'를 지원하는 신규 스피커 모델로 '프렌즈+ 미니' 3종을 10일 출시한다. LG유플러스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