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게임] 유도대표팀 곽동한·조구함·김성민·박유진·김민정 결승진출

[아시안게임] 유도대표팀 곽동한·조구함·김성민·박유진·김민정 결승진출
백승훈 기자   monedie@dt.co.kr |   입력: 2018-08-31 15:22
[아시안게임] 유도대표팀 곽동한·조구함·김성민·박유진·김민정 결승진출
세계랭킹 5위 유도대표팀 90kg급에 출전하는 곽동한. <대한체육회 제공>

한국 유도대표팀 중량급 선수 5명이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결승에 모두 진출했다.

대표팀 남자 90㎏급 곽동한(하이원·세계랭킹 5위)과 남자 100㎏급 조구함(수원시청·14위), 남자 100㎏ 이상급 김성민(한국마사회·10위), 여자 78㎏급 박유진(동해시청·22위), 여자 78㎏ 이상급 김민정(한국마사회·1위)은 31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아시안게임 유도 준결승에서 모두 승리해 이날 오후 열리는 결승에 출전한다.

남자 90㎏급 곽동한은 일본 혼혈선수 베이커 마슈(43위)와 준결승에서 치열한 승부를 펼치다 경기 종료 11초를 남기고 마슈가 3번째 지도를 받아 반칙승으로 결승에 올랐다.

조구함은 남자 100㎏급 준결승에서 아랍에미리트 이반 레마렌코(35위)를 반칙승으로 꺾고 금메달 결정전에 안착했다.

여자 78㎏ 이상급 김민정은 중국 왕 얀(28위), 여자 78㎏급 박유진은 우즈베키스탄 율다스헤바 노디라(141위)를 각각 한판으로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남자 100㎏ 이상급 김성민은 일본 오지타니 다케시(19위)가 금지 기술인 겨드랑이대 팔꺾기 기술을 시도해 심판진은 그에게 반칙패를 선언해 결승전에 올랐다.

백승훈기자 monedie@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