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갑 고용부 장관 후보자, 부드러운 카리스마… 고용분야에 밝아

이재갑 고용부 장관 후보자, 부드러운 카리스마… 고용분야에 밝아
이호승 기자   yos547@dt.co.kr |   입력: 2018-08-30 18:15
文정부 2기 개각
신임 장관 내정자 프로필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는 자타가 공인하는 고용 분야 전문성을 갖춘 정통 관료 출신이다. 경기도 광주 출신으로 인창고와 고려대 행정학과를 나와 1982년 행정고시 26회로 공직에 입문했다.

노동부 고용정책실 고용보험운영과장, 법무담당관, 미국 주재 노무관, 고용정책과장, 국제협력국장, 노사정책실장, 고용정책실장 등을 역임하고 이명박 정부 말기인 2012년 6월부터 9개월 동안 차관을 지냈다.

노동부 재직 시절에는 주로 고용정책 분야에서 전문성을 쌓았다. 2013년 10월에는 노동부 산하기관인 근로복지공단 이사장에 임명돼 3년여 동안 임무를 수행했다.때문에 고용정책에 관한 한 누구보다도 뛰어난 전문성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는다. 지난해 문재인 정부의 첫 노동부 장관을 내정할 때도 후보 물망에 오르기도 했다.

학자 스타일에 조용하고 말수가 적지만, 소신이 강해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가진 상관으로 노동부 공무원들은 회고한다. 자기 관리에도 철저해 약 30년의 공직 생활 동안에도 별다른 흠을 잡히지 않았다. 다만, 이명박 정부 시절 차관직을 수행한 점은 노동계가 달갑게 받아들이기 어려운 대목이다.

▲경기 광주(60) ▲ 고려대 행정학과 ▲ 서울대 행정대학원 석사 ▲ 미국 미시간주립대 노사관계대학원 석사 ▲ 노동부 고용보험운영과장 ▲ 주미 대사관 1등 서기관 ▲ 노동부 고용정책과장 ▲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파견 ▲ 노동부 국제협력국장 ▲ 고용정책실 고용정책관 ▲ 노사정책실장 ▲ 고용정책실장 ▲ 차관 ▲ 근로복지공단 이사장

이호승기자 yos547@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