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즐겨찾기 문화일보 PDF

유심요금제 편의점서 간편 판매··· ‘10GB 100분’ 2만900원

 

심화영 기자 dorothy@dt.co.kr | 입력: 2018-08-07 08:58

원본사이즈   확대축소   인쇄하기메일보내기         트위터로전송 페이스북으로전송 구글로전송
유심요금제 편의점서 간편 판매··· ‘10GB 100분’ 2만900원
CJ헬로가 CU편의점을 운영하고 있는 BGF리테일과 업무협약을 맺고, 유심요금제를 전국 CU매장에서 판매한다고 7일 밝혔다. CJ헬로 제공

CJ헬로의 모바일 브랜드 '헬로모바일'이 CU편의점에 유심(USIM)을 선보인다.

CJ헬로는 CU편의점을 운영하는 BGF리테일과 업무협약을 맺고, 헬로모바일 유심요금제를 전국 CU매장에서 판매한다고 7일 밝혔다. 출시되는 요금제는 CU전용 상품으로 'CU 유심 10GB 100분'과 'CU 유심 10GB 300분' 2종류다. '10GB 100분'은 월 2만900원에 데이터 10GB, 음성 100분, 문자 100건을 제공한다. '10GB 300분'은 월 2만9700원에 데이터 10GB, 음성 300분, 문자 300건이 지급된다.

소비자는 CU매장에서 유심을 구매한 후 온라인 페이지 또는 개통센터에서 가입해 사용하면 된다. 유심요금제 특성상 쓰던 단말과 번호는 그대로 유지하면서 유심만 교체하면 된다. 의무적으로 가입해야 하는 약정기간이나 위약금도 없다. 두 회사는 헬로모바일 유심을 수요가 높은 900여개 점포에서 우선적으로 판매한 후, 전국 약 1만3000개 매장으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이영국 CJ헬로 모바일사업본부 상무는 "국민 1인당 평균 데이터 사용량(6GB)을 고려해 남거나 모자라지 않는 '10GB 요금제'를 준비했다"며 "알뜰통신 1위 사업자인 헬로모바일과 편의점 1위 사업자인 CU가 만나 모바일 유통채널의 혁신적 시너지를 가져올 것"이라고 말했다.

심화영기자 dorothy@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선풀달기 운동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