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즐겨찾기 문화일보 PDF

[카드뉴스] 기온 1도 오르면 교통사고가 1.2% 늘어난다고?

 

노희근 기자 hkr1224@dt.co.kr | 입력: 2018-08-06 16:48

원본사이즈   확대축소   인쇄하기메일보내기         트위터로전송 페이스북으로전송 구글로전송
[카드뉴스] 기온 1도 오르면 교통사고가 1.2% 늘어난다고?

[카드뉴스] 기온 1도 오르면 교통사고가 1.2% 늘어난다고?

[카드뉴스] 기온 1도 오르면 교통사고가 1.2% 늘어난다고?

[카드뉴스] 기온 1도 오르면 교통사고가 1.2% 늘어난다고?

[카드뉴스] 기온 1도 오르면 교통사고가 1.2% 늘어난다고?



기획:노희근
디자인:김성준
사진:이슬기


기온 1도 오르면
교통사고가 1.2% 늘어난다고?

삼성교통안전문화연구소가 여름철 교통사고를 분석한 결과 7월의 교통사고는 작년보다 8% 가량 늘었고, 온도가 1도 오르면 교통사고 접수는 평균 1.2%씩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고 밝혔습니다.

시간대별로는 오후 2시에서 6시 사이에 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했으며, 연구소는 무더위로 인한 주의력 저하와 졸음운전 때문에 사고가 늘어나는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폭염에 도로가 솟아 오르는 등 곳곳에서 파손이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교통상황에 대한 인지·판단이 늦어지거나 착오를 일으켜 사고 위험을 높이는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여름철 장시간 운전할 때는 휴게소와 졸음 쉼터 등을 이용해 적절하게 쉬는 게 가장 중요합니다.
또한 시원한 물을 옆에 두고 몸이 나른할 때마다 마시는 것도 집중력을 유지하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선풀달기 운동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