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MMORPG `이카루스M` 26일 정식서비스

위메이드, 집중 점검 최종 보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모바일 MMORPG `이카루스M` 26일 정식서비스
위메이드의 모바일 MMORPG '이카루스M'이 26일 정식 서비스를 실시한다. <위메이드 제공>

위메이드의 모바일 MMORPG '이카루스M'이 26일 정식 서비스를 실시한다.

앞서 '미들라스 침공, 사수 작전'을 통해 서버 안정성 및 밸런스, 주요 콘텐츠에 대한 집중 점검을 마친 이카루스M은 최종 보완을 거쳐 정식 서비스 준비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송모헌 위메이드서비스 대표는 "두 달간의 사전예약과 두 번의 게릴라 테스트에 참여한 이용자들에게 무한한 감사를 드린다"며 "테스트를 통해 확인된 내용을 잘 다듬어 쾌적한 서비스와 MMORPG 본연의 재미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초대형 모바일 MMORPG 이카루스M은 모바일MMORPG 최초로 창공에서 펼쳐지는 대규모 '공중 전투' 및 동반, 탑승, 비행이 가능한 300여 종의 '펠로우', 콘솔 게임에 버금가는 '전투 액션' 등 정통 MMORPG 본연의 재미를 느낄 수 있다.

특히, 사전 예약자 수 190만 명을 돌파하며 하반기 최고 기대작임을 입증한 이카루스M은 출시전 까지 사전 예약 모집을 통해 한정판 펠로우 및 풍성한 혜택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위메이드서비스는 국내 최정상급 성우진이 참여하고 이카루스M을 모티브로 '하늘하늘(청순)' 음원을 제작하는 '마마무 X이카루스M' 공동프로젝트를 통해 이색적인 프로모션을 선보이며 정식 서비스 전부터 업계의 눈길을 끌고 있다.

김지영기자 kjy@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