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유재석, 글로벌 아저씨 톰 크루즈 드디어 만났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런닝맨 유재석, 글로벌 아저씨 톰 크루즈 드디어 만났다


'국민 MC' 유재석과 할리우드 배우 톰 크루즈가 드디어 만났다.

최근 진행된 SBS '런닝맨' 녹화에는 예고만으로도 큰 화제를 모았던 영화 '미션 임파서블 : 폴아웃'의 톰 크루즈, 헨리 카빌, 사이먼 페그가 전격 등장했다.

특히, '런닝맨' 내에서 일명 '유르스 윌리스', '유임스 본드'로 불리며 첩보미션에서 대활약한 유재석과 '미션 임파서블' 시리즈를 통해 명실상부 첩보영화의 끝판왕으로 통하는 톰 크루즈의 만남은 큰 화제가 될 것으로 보인다.

실제 촬영 현장에서도 두 사람은 유독 친근한 모습을 보였는데, 유재석과 톰 크루즈의 특별한 케미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미션 임파서블'의 주인공 톰 크루즈, 헨리 카빌, 사이먼 페그의 만남은 22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방송된다.

백승훈기자 monedie@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