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랍다 T맵, 119응급차 출동도 알려주네

SKT, 23일부터 알람서비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놀랍다 T맵, 119응급차 출동도 알려주네
SK텔레콤은 소방청, 국토교통부와 함께 오는 23일부터 T맵에 '응급차량 알람 서비스'를 탑재한다. 서비스 구동 방식. 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은 소방청, 국토교통부와 함께 오는 23일부터 T맵에 '응급차량 알람 서비스'를 탑재한다고 19일 밝혔다.

응급차량 알람 서비스는 사고가 발생해 소방차와 구급차 등이 출동할 경우, 출동 경로에서 운행 중인 차량에 이를 알린다. 운전자가 전국 고속도로에서 T맵을 켜고 있으면 자동으로 알람을 받게 된다.

이 알람은 소방청 정보시스템이 응급차량의 위치와 사고 지점을 SK텔레콤의 커넥티드카 플랫폼 '스마트플릿' 서버로 전송하면, 스마트플릿이 응급차량의 최적 경로를 분석하는 방식이다. 이어 응급차가 주행할 가능성이 높은 도로에서 T맵을 켜고 운행 중인 차량에 알람을 전달한다.

정예린기자 yeslin@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