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2018년 정보보호 R&D 데이터 챌린지 설명회 개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KISA(한국인터넷진흥원, 원장 김석환)는 한국정보보호학회와 R&D 데이터셋을 활용해 정보보호기술 성능 등을 경연하는 2018년 '정보보호 R&D 데이터 챌린지' 대회 설명회를 오는 27일 서울 삼성동 유리앤호텔에서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데이터셋은 R&D 기술개발 및 검증에 필요한 데이터 집합체다. 대표적인 정보보호 R&D 데이터셋으로는 악성코드(PC악성코드, 모바일 악성코드), 네트워크 트래픽 등이 있다.

올해로 제2회를 맞이하는 '정보보호 R&D 데이터 챌린지'는 'R&D 데이터를 활용한 사이버보안 난제 해결'이라는 주제로 개최된다. 참가자들은 △KISA, 안랩, 이스트시큐리티, 하우리, 세인트시큐리티에서 공동 구축한 5만 개의 정상·악성코드 △취약점이 포함된 바이너리 △한국정보보호학회(고려대)에서 수집한 모바일 정상·악성 앱 △차량주행 데이터셋 등을 활용해 AI기술 성능 등 실력을 겨루게 된다.

27일 설명회에서는 △AI 기반 악성코드 탐지 △AI 기반 취약점 자동탐지 △AI 기반 안드로이드 악성앱 탐지 △차량주행 데이터 기반 도난탐지 등 2018년 진행되는 '정보보호 R&D 데이터 챌린지' 4개 트랙의 세부 운영 방식, 참가 방법, 수상자 혜택과 전년도 대회 참가자 경험 등의 정보를 얻을 수 있다.

강필용 KISA 정보보호 R&D 기술공유센터장은 "정보보호 R&D 데이터 챌린지는 정보보호 산·학·연은 물론 미래 인재들이 4차 산업혁명 시대 필수적으로 요구되는 데이터 활용능력을 검증할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경탁기자 kt87@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