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미국, 영국 EU 탈퇴 뒤 대규모 자유무역협정 추진키로

영국.미국, 영국 EU 탈퇴 뒤 대규모 자유무역협정 추진키로
이호승 기자   yos547@dt.co.kr |   입력: 2018-07-13 22:46
영국과 미국이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 뒤 대규모 자유무역협정 체결을 추진하기로 했다.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는 13일(현지시간) 총리 지방관저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한 뒤 기자회견에서 "영국이 EU를 떠난 뒤 대규모의 영·미 자유무역협정을 추진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메이 총리는 각료회의에서 합의한 '소프트 브렉시트(Soft Brexit)' 계획에 따르면 영국은 전 세계 어느 국가와도 무역 협상을 할 수 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도 "(메이) 총리 측 사람들, 통상 전문가들과 얘기를 나눈 결과 (영국과 미국 간 무역) 협정이 가능할 것이라고 믿는다"고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브렉시트에 대해 "(영국이) 어떤 것을 하려는지 모르지만 무엇을 하든 괜찮다. 이는 당신의 결정이다. 중요한 것은 우리가 함께 교역할 수 있다는 것"이라고 말했다.이호승기자 yos547@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