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앱 시장 사용자수 2위는 페이스북… 1위는?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국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앱 시장에서 네이버 '밴드'가 가장 많은 사용자 수를 기록한 것으로 조사됐다.

21일 모바일 마케팅 기업 모비데이즈가 AppApe(앱에이프) 데이터를 기반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올 1월부터 5월까지 MAU(월간 실사용자 수)가 가장 높았던 SNS 앱 1위는 네이버 밴드가 차지했다. 이어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등이 순위에 올랐다.

같은 기간 MAU 기준의 상위 10개 SNS 앱 중 밴드는 25%(7260만명) 비중을 차지하며 압도적 사용자 수를 기록했다. 반면 페이스북(4990만명)과 인스타그램(4810만명)은 20%에 못 미치는 결과를 보였다. 카카오스토리도 16%(4190만명)에 머물렀다.

연령대별로 선호하는 SNS 앱이 나뉘었다. 10~20세대 사용자가 가장 많은 앱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이었고, 30대 이상 사용자가 많은 앱은 밴드와 카카오스토리로 나타났다.

모비데이즈 관계자는 "밴드는 직접 초대한 사람끼리만 활동할 수 있어서 다른 SNS보다 폐쇄적 성격을 보이지만, 여러 모임이나 동호회 활동을 하는데 편리하다는 점 때문에 30대 이상 중장년층이 선호한다"고 분석했다.

심화영기자 dorothy@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