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 ‘마디랑 내추럴 와인 디너’ 개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 ‘마디랑 내추럴 와인 디너’ 개최
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은 오는 20일 BLT 스테이크 레스토랑에서 프랑스 남서부 지역 마디랑(Madiran)의 대표 내추럴 와인을 주제로 2018년 여덟 번째 와인 디너 '마디랑 내추럴 와인 디너'(Natural Wine of Madiran)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샤토 몽투스 와인메이커 알랭 브루몽, 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 제공

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은 오는 20일 BLT 스테이크 레스토랑에서 프랑스 남서부 지역 마디랑(Madiran)의 대표 내추럴 와인을 주제로 2018년 여덟 번째 와인 디너 '마디랑 내추럴 와인 디너'(Natural Wine of Madiran)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와인 디너는 마디랑 지역에서 내추럴 와인의 선두주자로 손꼽히는 샤토 몽투스 와이너리의 와인을 주제로 열린다. 포도 재배 및 와인 제조 과정에서 일체의 화학 약품이나 인공 첨가물을 넣지 않은 내추럴 와인은 토양이 지닌 양분만을 그대로 흡수, 여과나 정제 없이 완성돼 포도가 자란 떼루아(Terroir)의 깊은 풍미와 특징을 느낄 수 있다.

특히, 이번 와인 디너에 소개 되는 샤토 몽투스의 내추럴 와인은 영국 와인 매거진 '디켄터'에서 죽기 전에 마셔야 할 100대 와인으로 선정했다. 블라인드 테스트에서 고가의 페트뤼스 와인을 제치고 높은 점수를 얻는 등 수차례 국제적인 와인 전문가들의 호평을 얻은 바 있다. 이번 디너에는 정하봉 소믈리에가 직접 셀렉한 레드, 화이트, 디저트 총 5가지의 샤토 몽투스 와인이 준비되며, 총주방장 미셸 애쉬만의 풀코스가 함께 제공된다.

스페인 초리조를 곁들인 농어와 함께 페어링되는 화이트 와인은 '샤토 몽투스 블랑'(Chateau Montus Blanc 2012)으로 쁘띠 끄루부(Petit Courbu) 80%, 쁘띠 망상(Petit Manseng) 20%로 블렌딩 되었다. 알랭 브루몽이 생산하면서 쁘띠 끄루부와 쁘띠 품종이 다시 세계의 주목을 받았고, 정확하면서도 독특한 개성을 지닌 와인으로 재탄생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맑고 투명한 녹색 빛과 함께 풍부하게 퍼지는 꽃향과 과실향이 특징이며 산뜻한 산미, 적당한 무게감, 입안에서 퍼지는 과실의 풍미가 섬세하고 훌륭한 밸런스를 느끼게 해준다.

이탈리아산 파르마햄을 곁들인 호주산 양등심과 매칭한 레드 와인은 '샤토 몽투스 루즈 매그넘'(Chateau Montus Rouge Magnum 2008)으로 따나(Tannat) 80% 와 카베르네 소비뇽(Cabernet Sauvignon) 20%가 블렌딩 돼있다. 특히, 따나는 마디랑을 상징하는 품종으로 아주 풍부하며 복합미가 뛰어난 유니크함으로 수많은 와인 애호가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짙은 검붉은 색과 블랙 베리류의 향, 흙내음, 가죽, 나무, 클로버의 아로마와 부케가 은은하게 조화를 이루며 부드럽지만 풍부한 타닌감과 적당한 무게감은 부담스럽지 않으면서도 우아한 느낌을 선사한다. 산뜻한 산미감을 베이스로 시간이 지날수록 은은히 퍼지는 마무리감 등 훌륭한 밸런스를 지닌 와인으로 평가된다.

드라이 에이징한 미국산 채끝 등심과 매칭한 메인 와인은 '샤토 몽투스 뀌베 프레스티지 매그넘'(Chateau Montus, Cuvee Prestige Magnum 1999)으로, 포도나무 한 그루 당 3, 4개의 포도송이만 열리는 포도밭에서 맛과 향이 응집된 최고의 따나 품종만을 수확해 새 오크통에서 숙성해 완성된다. 마디랑 지역, 따나 품종의 진수를 맛볼 수 있는 세계적 와인이다.

이번 와인 디너를 기획한 정하봉 수석 소믈리에는 "알랭 브루몽이 완성한 따나 품종의 와인은 수확량부터 숙성 시기, 양조법, 포도밭 관리까지 엄격한 통제와 기준 하에 완성돼 유수의 세계적 와인을 제치고 최고의 와인으로 평가 받아왔다"며, "특히 포도재배에서 모든 화학 약품을 배제해 포도나무가 자연에서의 양분을 충분히 얻을 수 있도록 하고, 부가적인 당 또는 산을 첨가하지 않았기 때문에 이번 디너를 통해 자연과의 조화를 최대한 존중한 자연주의 와인(Natural Wine)만의 매력을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위대한 마디랑 와인 디너'가 열리는 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의 레스토랑 BLT 스테이크는 많은 방송을 통해 미식가들이 뽑은 3대 스테이크 맛집으로 소개된 바 있는 스테이크 명가이다. 또한 메리어트 인터내셔널 아시아 태평양 최고의 영예인 사브레 상을 수상하며 나날이 명성을 더하고 있다. 이번 와인 디너의 가격은 15만원(세금 및 봉사료 포함)이다. 이규화 선임기자 david@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