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랑팔라투르, 아기·엄마 안전 최우선으로 한 `맘앤베이비` 라인 출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랑팔라투르, 아기·엄마 안전 최우선으로 한 `맘앤베이비` 라인 출시
200년 전통의 프랑스 천연 수제 비누 브랜드 랑팔라투르에서 아기와 엄마의 민감성 피부를 촉촉하게 해주는 맘앤베이비 라인을 출시한다.

오래전부터 이어져 온 장인의 전통 제조법을 고수하며 화학 성분은 배제하고 자연 유래 성분만을 사용하는 비누 브랜드로 국내에서의 입지를 굳히고 있는 랑팔라투르의 새로운 제품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해당 브랜드는 최근 프랑스 정부에서 기술력과 전통, 장인정신을 바탕으로 하는 프랑스 대표 기업에게 수여하는 EPV 인증을 받았다.

모든 제품은 '7 Free'로 나노입자, 알러지 유발물질, 향료, 색소, 방부제, 계면활성제 등의 원료를 배제했다.

특히 까다로운 품질 기준 절차를 자랑하는 에코서트, 코스메바이오, 세이프라이프의 인증을 받아 아기의 피부 건강에 예민한 엄마들에게 어필하고 있다.


총 7종의 제품 라인업으로 구성된 맘앤베이비 라인은 99.4% 자연 유래 성분, 20%의 유기농 원료로 만든 바디 앤 헤어 클렌징 젤, 고급 원료인 오가닉 버진 올리브 오일을 사용한 모이스쳐 바디 로션, 100% 자연 유래 성분을 자랑하는 기저귀 크림, 클렌징과 마사지가 동시에 가능한 촉촉한 비누로 구성돼 있다. 맘 전용 라인 역시 99.4%의 자연 유래 성분으로 보습력과 안전성을 높인 샤워 크림, 샤워 젤, 여성 청결제로 구성돼 아기와 가장 많은 접촉을 하는 엄마들이 믿고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이번 론칭 프로젝트를 총괄하는 ㈜씨이오인터내셔널 김미리 부사장은 "안전하고 믿을만한 제품에 대한 산모와 엄마들의 실제 니즈에 100% 충족하는 제품을 국내에 꼭 소개하고 싶었다"면서 건강한 출산과 육아 문화에도 기여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해당 라인은 6월 중순부터 롯데월드몰 잠실점을 포함한 전국 매장 및 온라인몰에서 구입할 수 있다.

sysy3445@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